기사 (전체 88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건사고] 고창 주택서 불…1,800만원 피해
경찰 등에 따르면 9일 오전 8시 20분께 고창군 무장면 한 주택에서 불이 나 2시간 여만에 진화됐다.이 불로 주택 120㎡ 중 100㎡가 소방서 추산 1,8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났다.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경찰은 집주인이 사용하고 뒷마당에 가
조강연   2018-12-09
[사건사고] 서해안고속도로서 승합차량 가드레일 받아...1명 사망·6명 부상
경찰 등에 따르면 9일 오전 6시 20분께 서해안고속도로 하행선 군산휴게소 인근에서 승합차량 1대가 가드레일을 들이받았다.이 사고로 운전자 A(59)씨가 숨지고, 동승자 6명이 다쳐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차량에 함께 타고 있던 동승자 6명
조강연   2018-12-09
[사건사고] 김제 돼지농자 화재...1,800여 마리 폐사
경찰 등에 따르면 5일 오전 4시 40분께 김제시 용지면의 한 돼지농장에서 불이 나 1시간 10분만에 진화됐다.이 불로 축사 8동 중 6동 1500㎡가 타고, 돼지 1800여마리가 폐사해 소방서추산 2억 7.000만원의 재산피해가 났다.신고를 접수한
조강연   2018-12-05
[사건사고] 동거인 모집글 보고 찾아가 금품 훔친 20대 검거
동거인을 구한다는 광고글을 보고 찾아가 집주인의 현금을 훔친 2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전주덕진경찰서는 절도 혐의로 A씨(26)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3일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0월 2일 오전 2시께 전주시 송천동 한 아파트에서 B씨(28)
조강연   2018-12-03
[사건사고] 차량 안에 키 보관중인 화물차량 상습적으로 훔친 40대 '검거'
차량 안에 키를 보관중인 화물차량을 상습적으로 훔쳐 달아난 4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익산경찰서는 절도 혐의로 A(46)씨를 조사 중이라고 3일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7일 오후 7시 40분께 익산시 춘포면의 한 주차장에 세워진 화물차량을
조강연   2018-12-03
[사건사고] 불법 잠수기 어선 잇따라 적발
해경의 강력단속 예고에도 불법 조업 행위가 좀처럼 근절돼지 않고 있다. 군산해양경찰서는 무허가 잠수기 조업 등 최근 불법행위를 일삼은 어선이 잇따라 적발됐다고 3일 밝혔다.해경에 따르면 지난 2일 오전 12시 20분께 군산시 옥도면 개야도 북쪽 해상에
조강연   2018-12-03
[사건사고] 완주 야산서 불...0.2㏊ 임야 소실
경찰 등에 따르면 2일 오후 12시 40분께 완주군 동상면의 한 야산에서 불이 났다.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 등은 헬기와 진압대원을 동원해 오후 2시 40분께 화재를 진압했다.이 불로 0.2㏊의 임야가 소실됐다.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조강연   2018-12-02
[사건사고] 임실서 달리던 BMW M5 차량에 불…“전기적 원인 추정”
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 24일 오전 0시 40분께 임실군 운암면 인근 도로를 달리던 BMW M5 차량에서 불이 났다.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차량 대부분이 타 소방서 추산 5,7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났다.운전자는 “계기판에 경고등이 들어오더
조강연   2018-11-25
[사건사고] 경찰, 쓰레기 더미에 신생아 유기한 산모 ‘구속영장’
경찰이 신생아를 원룸 주차장 쓰레기 더미에 유기한 20대 산모에게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익산경찰서는 영아 살해와 시신유기 혐의로 A(23·여)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25일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2일 오후 7시 30분께 익산시 남
조강연   2018-11-25
[사건사고] 완주에서 화물차량-승용차 충돌…1명 사망·3명 중상
경찰 등에 따르면 22일 오전 11시 40분께 완주군 운주면의 한 도로에서 화물차량과 승용차량이 충돌했다.이 사고로 승용차량에 타고 있던 A(75·여)씨가 숨지고, 화물차량 운전자 B(45)씨 등 3명이 중상을 입어 병원으로 이송됐다.이어 K5 운전자
조강연   2018-11-22
[사건사고] ‘올해만 3번째 가스누출'…경찰, OCI 군산공장 수사 착수
경찰이 최근 잇따라 화학물질 누출사고를 낸 OCI 군산공장에 대한 수사에 나섰다.군산경찰서는 지난 14일 공장에 설치된 배관에서 누출된 질소로 근로자 8명이 다친 것과 관련해 공장 관계자를 불러 조사 중이라고 22일 밝혔다.사고 당시 근로자들은 배관교
조강연   2018-11-22
[사건사고] OCI 군산공장 사염화규소 누출...연이은 사고 시민 불안 ‘증가’
군산에 있는 OCI 군산공장에서 지난 14일 질소에 이어 이날 유독물질인 사염화규소가 누출돼 시민들의 불안감이 커지고 있다.21일 전북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30분께 군산시 소룡동 OCI 군산공장에서 사염화규소 10ℓ가량이 누출됐다.다
조강연   2018-11-21
[사건사고] 부안해경, 무허가 잠수기 조업 4명 적발
부안해양경찰서는 허가 받지 않은 잠수장비를 이용해 불법으로 해삼을 잡은 A(61)씨 등 4명을 수산업법 위반 혐의로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19일 밝혔다.해경에 따르면 A씨는 부안군 격포 소리섬 인근 해상에서 스쿠버 다이빙 장비를 착용하고 불법으로 해삼
조강연   2018-11-19
[사건사고] 2차례 무차별 폭행 신고에도...‘합의’봐라
2차례에 걸쳐 폭행을 당했음에도 서로 아는사이라는 이유로 경찰이 적극적으로 수사를 하지 않아, 2차 피해를 입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되어 파문이 일고 있다.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송모(44·여)씨는 "보복이 두려워 몇일동안 영업을 하지 못했다"고 말
조강연   2018-11-16
[사건사고] 군산 한 공장서 질소 누출…8명 부상
경찰 등에 따르면 14일 오후 4시께 군산시 소룡동의 한 공장에서 질소 가스가 누출됐다.이 사고로 작업자 A(62)씨 등 8명이 질소에 중독돼 119구조대에 의해 병원으로 이송됐다.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이들은 당시 배관 교체 작
조강연   2018-11-14
[사건사고] CCTV에 라커 뿌리고 구리선 훔친 30대 검거
경찰의 추적을 피하기 위해 폐쇄회로(CC)TV에 라커를 뿌리고 절도행각을 벌인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임실경찰서는 절도 혐의로 A(37)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8월 8일 오전 11시 30분께
조강연   2018-11-14
[사건사고] 경찰, 임원 공금 횡령 의혹 장애인협회 사무실 압수수색
전북 한 장애인협회장이 공금을 횡령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전북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공금 횡령 혐의로 전북 한 장애인협회 대표 A씨를 조사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7월부터 최근까지 협회 공금 수억원을 횡
조강연   2018-11-12
[사건사고] 최규호 8년 도피 도왔나?...검찰 동생 최규성 사장 자택 압수수색
최규호(71) 전 전북교육감의 8년 도피생활을 도운 조력자들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이날 검찰이 그의 친동생인 최규성(68) 한국농어촌공사 사장의 사무실과 자택 등을 압수수색 했다.최 사장은 수억원의 뇌물을 받은 뒤 8년 동안 도피생활을
조강연   2018-11-12
[사건사고] 부안군 양지포구서 물고기 수만 마리 떼죽음
부안군 계화도 양지포구에서 물고기가 수만 마리가 떼죽음을 당해 관계기관이 원인 조사에 나섰다.11일 전북환경운동연합에 따르면 지난 9일부터 양지포구에서 집단 폐사한 물고기가 발견됐다.폐사한 물고기는 대부분 숭어이며, 붕어, 메기 등 민물고기도 사수 폐
조강연   2018-11-11
[사건사고] 정읍 한 주택서 화재…80대 숨져
경찰 등에 따르면 8일 오전 3시 50분께 정읍시 과교동의 한 주택에서 불이 났다.한 주민은 “옆집에 화재가 발생했다”며 119에 신고했다.소방당국은 신고를 받고 출동해 50여분 만에 불길을 잡고 안방에 숨져 있던 A(88)씨를 발견했다.이 불로 주택
조강연   2018-11-0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05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198 (극동빌딩, 6층)  |  Tel 063-237-0095  |  Fax : 063-237-0091
등록번호 : 전라북도 가 00019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범규
Copyright © 2018 전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