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 > 순창
순창 참두릅 판매 시작올해 전국 롯데마트 입점
최광일 기자  |  cvb3315@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4.16  13:26:5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구글 msn
   
 

순창 참두릅이 최근 전국 롯데마트와 롯데슈퍼, 빅마켓, 농협하나로 유통센터 등 대형마트에 납품을 시작하면서 도시 소비자 입맛 사로 잡기에 나섰다.

16일 군에 따르면 올해 대형마트에 납품하는 양은 70톤 정도로 약 15억원 물량이다.

특히 순창군은 지난해 대형마트와 가락동 농수산물시장을 통해 약 300여톤의 참두릅이 팔리면서 40억원 가량 소득을 올리며, 전국적 브랜드를 구축했다.

군은 지난해 350ha였던 두릅 재배 면적이 400ha로 늘고 참두릅의 브랜드 파워가 상승해 올해는 휠씬 많은 소득을 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는 상황이다.

현재 가락동 시장에서 kg 당 1만7,000원에서 2만3,000원 시세를 유지하고 있어 올해도 참두릅이 지역 농민들의 소득작물로서 역할을 톡톡히 해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순창 참두릅이 전국적 인기를 끄는 가장 큰 원인은 품질 면에서 믿을 수 있기 때문이다. 일교차가 크고 깨끗한 환경에서 자라 사포닌, 단백질, 각종 비타민이 풍부한 장점이 있다.

또 하나의 강점은 순창참두릅은 순창군조합공동사업법인과 지역 구림, 동계, 서순창농협이 ‘공선출하회’를 조직해 엄격한 품질 검사를 거친다.

여기에 참두릅의 특성상 수확시기와 가격예측이 어렵고 장기 저장이 어렵지만 순창군조합공동조합법인과 농협은 농민들과 전속 출하 계약을 맺고 사전에 가격 협상을 마치고 거래처 확보에 나서 성과를 거뒀다.

또 군측은 GAP 인증 등 순창 참두릅 명품화 사업을 꾸준히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특히 지역의 67%를 차지하는 산지 소득을 도모하기 위해 50ha에 1억 3,000여만원의 소득 조림을 지원한 점도 눈에 띈다. 두릅은 28ha에 8,000만원을 139농가에 지원했다.

군 관계자는 “순창 두릅이 전국적으로 인기를 끌면서 새로운 농가 소득원으로 자리를 확실히 잡았다” 면서 “대형마트는 물론 새로운 유통망을 확충하여 순창 참두릅을 전국 제일의 명품 브랜드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순창=최광일 기자

최광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05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198 (극동빌딩, 6층)  |  Tel 063-237-0095  |  Fax : 063-237-0091
등록번호 : 전라북도 가 00019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범규
Copyright © 2018 전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