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통문화전당, 세계 태권도 문화엑스포와 ‘맞손’
한국전통문화전당, 세계 태권도 문화엑스포와 ‘맞손’
  • 김주형
  • 승인 2024.06.16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전통문화전당, 세계태권도문화엑스포와 전통문화 세계화 협업체계 구축
-전 세계 각국의 태권도인을 대상으로 다채로운 전통문화 프로그램 운영

한국전통문화전당(원장 김도영)은 세계태권도문화엑스포 조직위원회(위원장 이병하)와 전통문화 세계화 및 태권도 문화 체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난 14일 오전 한국전통문화전당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세계태권도문화엑스포 등 다양한 행사를 개최, 외국인을 포함한 모든 참가자들에게 전통문화의 가치와 정신이 담긴 태권도 및 전통문화 프로그램 운영 등 상호 서로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협약의 첫 후속조치로 태권도를 사랑하는 전 세계 각국의 사람들이 참여하는 국제적 행사인 ‘제17회 세계태권도문화엑스포’에서 태권도 품새 경연 및 다채로운 문화 프로그램을 함께 기획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지역 문화탐방 프로그램을 추가 운영해 우리 지역의 우수하고 다양한 문화를 세계 각국의 태권도인들에게 알리는 기회의 장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병하 세계태권도문화엑스포 조직위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진행되는 다양한 전통문화 행사가 세계태권도문화엑스포의 관심도와 가치를 높여주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도영 한국전통문화전당 원장은 “우리 민족 고유의 정신문화가 살아있는 태권도와 함께 전통문화의 다양한 콘텐츠를 세계인들에게 홍보하고자 이번 협약을 체결했다”며 “국기(國技)인 태권도와 전통 종이인 한지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되도록 앞으로도 협업을 통한 다양한 사업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로 17회째를 맞이하는 세계태권도문화엑스포는 오는 7월 17일 자원봉사자 발대식을 시작으로 23일까지 무주태권도원에서 열린다.

/김주형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