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 안전대전환 집중안전점검 실시
김제시, 안전대전환 집중안전점검 실시
  • 한유승
  • 승인 2024.04.24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는 오는 6월 21일까지 안전대전환을 위해 재난이나 사고 발생이 우려되는 안전취약시설 86개소를 대상으로 집중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이번 집중안전점검에는 공무원과 민간예찰단, 건축·토목·소방·전기 분야의 전문가 등이 참여해 다중이용시설인 경로당, 도서관, 교량 등을 대상으로 시설물 균열, 피난 유도등, 변형 및 누수 등을 점검할 계획이다.

특히 다중이용시설 등은 소방서·전기안전공사 등과 합동점검을 진행할 예정이며, 집중안전점검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24일 시청에서 민간예찰단과 합동점검 회의를 개최했다.

회의에서는 집중안전점검 활동계획과 홍보 및 예방, 다중집합 안전위험지역 예찰활동과 관련해 중점적으로 논의했다.

또한 집중안전점검 기간 중 시는 민간예찰단과 함께 가정 및 다중이용시설 자율점검표를 배포하고, 자발적 안전점검 참여 분위기 확산을 위한 안전문화 캠페인을 추진하는 등 점검에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

이찬준 김제시 부시장은 “재난은 발생하지 않도록 예방하는게 최선이며, 시민들의 안전의식 확산을 위해 민간예찰 활동을 통해 자발적인 안전점검 참여 분위기가 확산되고 민·관 합동점검으로 보다 세심한 안전점검을 통해 시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김제시를 만들어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유승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