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농어촌공사 부안지사, 고향사랑기부금 기탁
한국농어촌공사 부안지사, 고향사랑기부금 기탁
  • 전주일보
  • 승인 2024.04.09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어촌공사 부안지사 김완중 지사장과 임직원 36명이 지난 8일 고향사랑기부금 370만 원을 기탁했다.

9일 부안군에 따르면 고향사랑기부제를 처음 시행한 지난해 한국농어촌공사 부안지사 임직원 41명이 참여해 410만원을 기부했다.

올해에도 부안 발전에 보탬이 되길 바라는 마음을 모아 많은 직원들이 고향사랑기부제에 동참했다.

한국농어촌공사 부안지사는 올해 고령농업인의 영농은퇴 후 생활 안정을 위한 농지이양 은퇴직불제를 추진하고 있으며, 가뭄대비 안정적인 용수공급 수자원 확보를 위해 사산저수지 준설사업에 국비 7억 원을 투입해 시행할 예정이다.

김완중 지사장은 "ESG경영 일환인 사회적 책임경영인 사회환원 활동을 통해 부안군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행복한 농어촌을 만들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다"많은 분들이 고향사랑기부제의 좋은 취지에 공감해 동참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권익현 군수는 군을 응원해 주신 한국농어촌공사 부안지사 직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모아주신 따뜻한 마음은 부안군 발전에 소중하게 사용하겠다고 답했다.

한편, 부안군은 고향사랑 기금사업으로 ESG 환경사업야생벌 지키기(Bee hotel 조성) 사업’, ‘찾아가는 이동세탁차 뽀송이 사업’, ‘청년 주거비 지원사업을 선정해 고향사랑기부금을 활용한다.

/황인봉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