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자치도-KDB산업은행 스타트업 투자유치 행사 열어
전북자치도-KDB산업은행 스타트업 투자유치 행사 열어
  • 김주형
  • 승인 2024.07.02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모빌리티, 바이오헬스케어 도내 창업기업 10개사 투자유치발표
- 벤처캐피탈, 액셀러레이터 등 국내주요 투자자 100여명 참여
- 민선8기 국책금융은행 KDB산업은행과 협력 가속화
전북특별자치도와 KDB산업은행은 2일과 3일 이틀동안 여의도 KDB산업은행 본관에서 ‘KDB 넥스트라운드 전북지역 스페셜’ 행사를 공동으로 열었다. /사진=전북도
전북특별자치도와 KDB산업은행은 2일과 3일 이틀동안 여의도 KDB산업은행 본관에서 ‘KDB 넥스트라운드 전북지역 스페셜’ 행사를 공동으로 열었다. /사진=전북도

전북특별자치도는 KDB산업은행(회장 강석훈)과 함께 2일과 3일 이틀동안 여의도 KDB산업은행 본관에서 ‘KDB 넥스트라운드 전북지역 스페셜’ 행사를 공동으로 열었다.

넥스트라운드는 지난 ‘16년 KDB산업은행이 만든 벤처·스타트업 대상 기업설명회 프로그램으로, 산업은행이 주관하는 국내에서 가장 많은 투자사가 참여하는 투자유치 플랫폼이다.

행사 첫날은 미래 모빌리티, 둘째날은 바이오헬스케어를 주제로 이틀동안 전북지역 창업생태계 토론회와 총 10개의 전북의 유망 창업기업 투자설명회가 진행된다.

첫날에는 미래 모빌리티를 주제로 도내 지역펀드를 운영하는 벤처캐피탈 대표가 참여하는 토론회와 5개 기업의 투자유치 발표가 이뤄졌다.

발표 기업으로 △이차전지 복합 음극소재를 개발하는 데카머트리얼즈(임청하 대표) △콜드체인 특화 전기트럭차를 제조 및 운영하는 이브이솔루션(민원기 대표) △충전기 통합 관리 솔루션 기업인 아론(남재현 대표) △폐배터리 유가금속 회수 용매추출제를 개발하는 코솔러스(김성현 대표) △그린수소생산장치 및 고압액체수소 저장용기를 개발하는 아헤스(이중희 대표)의 발표가 이어졌다.

이날 토론패널로 참여한 소풍벤처스 한상엽 대표는 “이차전지 소재 생산부터 친환경 상용차, 충천 인프라 및 솔루션, 폐배터리 추출 및 수소산업까지, 최근 투자사들 사이 전북특별자치도 내 친환경 미래 모빌리티 창업 생태계가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고 말했다.

둘째 날에는 바이오 헬스케어 5개 유망 창업기업이 발표에 나선다. 바이엘티(강상민 대표), 플라스 바이오(박성걸 대표), 카이바이오텍(김영덕 대표), 나디안바이오(소홍섭 대표), 국민바이오(성문희) 등이 투자설명회를 갖는다.

김관영 전북특별자치도지사는 “지역에서 창업하고 성공적으로 상장한 성일하이택과 같은 사례가 계속 나올 수 있도록 KDB산업은행과 적극 협력하겠다”며 “이와 함께 과감한 벤처펀드 조성과 창업기업 육성을 통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정책적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전북자치도는 KDB산업은행과 22년 창업벤처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1,406규모의 벤처펀드를 공동 조성하는가 하면, ‘23년에는 2차전지 등 국가첨단전략산업 육성 업무협약을 맺으며 정책금융기관-정부처-지자체 간의 성공적 협업 모델을 구축하고 있다.

/김주형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