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중앙회, ‘2024년 전북농협 현장경영’ 개최
농협중앙회, ‘2024년 전북농협 현장경영’ 개최
  • 이용원
  • 승인 2024.06.20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중앙회(회장 강호동)는 20일 전북본부에서 ‘2024년 전북농협 현장경영’을 개최했다.

이날 현장경영에는 강호동 농협중앙회장, 박서홍 농업경제대표, 전북지역 농축협 조합장, 농협중앙회 임직원 등 150여명이 참여해 대내외 어려움에 직면한 농업의 발전 방향과 경영전략 등을 공유했다.

강호동 회장은 희망농업, 행복농촌을 만들어 가기 위한 비전과 계획을 설명하고, 중앙회와 농축협이 함께 만들어가는 새로운 대한민국 농협의 미래상을 공유했다.

전북지역의 농축협 조합장들은 소멸해 가는 농촌을 살리기 위한 다양한 의견들을 제시하고, 농업인의 소득 증대와 행복한 삶을 위해 필요한 지원을 건의했다.

이날 현장경영에서 제시된 다양한 의견들은 정부의 농업정책을 마련하는데 건의 하고 농협 내부에서 농업과 농민 그리고 농촌을 위해 필요한 사업 수립의 중요한 자료들로 활용 될 예정이다.

특히 강호동 회장은 전북농협 현장경영에 앞서 전북본부에서 진행되는 ‘쌀떡볶이 라이브커머스’에 출연했다. 이 자리에서 쌀 가공제품 다양화를 통한 소비촉진 활성화를 이루겠다는 목표와 국민들이 우수한 우리쌀로 만든 가공품을 많이 애용해 주길 당부했다. 

강호동 회장은 “오늘 현장에서 조합장님들이 몸으로 직접 겪으면서 고민했던 여러 의견들이 모두 무겁게 다가 왔다”며 “언제나 현장과 소통해 나가겠다는 초심을 잃지 않고 현장에서 답을 찾는 농협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이용원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