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보건소, 하절기 비상방역체계 운영
부안군보건소, 하절기 비상방역체계 운영
  • 전주일보
  • 승인 2024.06.13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 보건소는 본격적인 여름철을 앞두고 기온 상승에 따른 수인성·식품매개감염병 증가 대비를 위해 하절기 비상방역체계를 오는 9월까지 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기온이 상승하면 병원성 미생물의 증식이 활발해지면서 장티푸스, 장출혈성대장균감염증, 세균성이질, 살모넬라균 감염병 등의 발생이 증가할 수 있다. 또한 단체모임·여행·행사가 늘어남에 따라 집단 식중독 등 발생이 많아질 수 있다.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비누로 손 씻기 음식은 충분히 익혀 먹기 물은 끓여 마시기 채소 과일은 깨끗한 물에 씻어 껍질 벗겨 먹기 등을 실천해야 한다.

이와함께 ▲설사 증상이 있는 경우 음식 조리하지 않기 위생적으로 조리하기 , 도마 조리 후 소독하고 생선·고기 채소 도마 분리 사용 등 예방수칙을 지켜야 한다.

군보건소 관계자는 기온이 높아지는 시기인 여름철에는 음식물은 안전하게 끓이거나 익혀 먹고 30초 이상 손 씻기 등 개인위생 수칙을 반드시 지켜야 한다고 말했다.

/황인봉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