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해경, 어구 절도 및 외포란 꽃게 포획 집중 단속
부안해경, 어구 절도 및 외포란 꽃게 포획 집중 단속
  • 조강연
  • 승인 2024.06.11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해양경찰서는 이달 20일까지 해양법질서 확립을 위해 외포란 꽃게 포획 및 어구 절도 특별 단속을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해경은 최근 해상에 설치해 놓은 어구와 어획물 절도 민원과 연중 포획이 금지된 외포란 암꽃게 포획 신고가 급증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부안해경은 주요 항·포구에 수·형사 요원, 형사기동정, 경비함정, 파출소 등을 동원해 외포란 꽃게 불법 조업, 타인 어구 절도 행위, 불법 포획 어획물 매매·소지·유통 행위 등을 집중적으로 단속할 방침이다.

부안해경 관계자는 “야간에 은밀하게 조업하거나 입항하는 선박에 대해 집중적으로 검문하고 첩보 수집을 강화해 불법 어업이 예상되는 해역은 형사기동정을 전담 배치해 불법 행위 근절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조강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