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군, 무공해차 전환 브랜드 사업 선정
무주군, 무공해차 전환 브랜드 사업 선정
  • 김승철 기자
  • 승인 2024.05.20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역 내 공영주차장 및 읍면 행정복지센터 14곳에 급속 충전기 3기, 완속 충전기 37기 등 총 41기 설치
- 무주방문의 해, 전기차 소유 방문객 및 주민들 편의 향상 기대

무주군이 환경부가 주관한 무공해차 전환 브랜드 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20일 무주군에 따르면 이번 공모 선정으로 군은 지역내 공영주차장 등 14곳에 급속 충전기 3기를 비롯해 완속 충전기 37기 등 총 41기를 설치하게 됐다. 

군은 올해 9월까지 당산리 공영주차장과 예체문화관, 읍면 행정복지센터 등지에 충전시설을 설치·완료할 계획이다. 질 높은 충전 서비스로 주민들의 친환경차 사용 확대는 물론, 탄소중립 실현에도 기여할 수 있을 전망이다.

군에는 현재 무주군청 차쉼터와 만남의 광장, 반디랜드 등지에 190기의 전기차 충전기가 설치돼 있으며, 이번에 추가 설치를 하면 군 지역 내에는 총 231기의 충전기가 마련된다.  

환경과 안병량 환경정책팀장은 “이번 공모는 이브이시스(주)와 함께 진행한 것으로 국비와 민간 투자로 전기자동차 충전 인프라를 갖추게 돼 4억여원의 예산을 절감할 수 있게 됐다”며 “군은 무주방문의 해를 맞아 전기차 소유 관광객들은 물론, 주민들이 편리하게 전기차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해 자연특별시라는 이름값을 제대로 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승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