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농협, 서울농협과 도농상생 공동사업 업무협약 체결
전북농협, 서울농협과 도농상생 공동사업 업무협약 체결
  • 이용원
  • 승인 2023.11.16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중앙회 전북본부(본부장 김영일)는 오수관촌농협(조합장 정철석),  임실농협(조합장 최동선)과 함께 16일 서울원예농협(조합장 유희관)과 농협중앙회 서울본부(본부장 황준구)를 임실로 초빙해 도시·농촌 농축협간 공동사업 추진을 통한 도농상생의 가치 실현과 농축협 균형발전 및 농업인 소득증대를 위해 서로 협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도농상생 공동사업'은 도시·농촌 농축협의 경제사업 확대라는 공동의 목표 아래 조합원의 실익증진 및 사업의 규모화를 통한 대외경쟁력 강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협약식은 도·농 농업협동조합의 고유 역할 수행 및 동반성장을 위한 공동사업 발굴, 농업·농촌의 가치 제고 및 상생·협력 공동사업을 위한 인적·물적 자원 교류, 농축협 균형발전과 농업인 소득향상을 위한 공동사업 추진, 상호이해증진, 친목도모 등 공동사업에 필요하다고 상호간 인정하는 사항에 대한 협력 등의 내용으로 협약서를 체결하고 각 기관의 상호협력을 다짐하기 위해 이뤄졌다.

서울원예농협이 임실조공법인에 출자 예정인 추가 자본금 약 25억은 도농상생 사업으로는 전국 최대 규모의 성과로 임실지역에서 생산된 고품질 농산물의 품목 다변화 및 유통량 확대로 임실 관내 농업인 소득증대는 물론 도시농협의 역할 제고를 위한 큰 행보라는 의미를 두고 있다.

김영일 본부장은 “전국의 많은 농촌농축협이 도농상생기금의 수혜를 받을 수 있도록 기금을 조성해 주고 있는 서울원예농협을 비롯한 도시농축협에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도 도농상생 공동사업 활성화를 통한 함께하는 농협 구현을 위해 농협중앙회도 맡은바 역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용원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