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만경강 통합하천 조성사업 주민설명회 개최
완주군, 만경강 통합하천 조성사업 주민설명회 개최
  • 이은생
  • 승인 2023.09.26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군이 만경강 통합하천 조성사업종합계획 구상을 위해 권역별로 주민 의견을 청취했다.

26일 완주군에 따르면 주민설명회는 지난 20일부터 22일까지 이뤄졌으며 치수·안전 분야 22, 생태·환경 분야 16, 이수 분야 7개 및 친수시설 조성 분야 28개 등 총 4개 분야 73개의 주민 건의사항이 접수됐다.

특히 지난 7월 완주지역에 발생한 집중호우(평균 489.4mm)로 농경지 및 시설 침수를 겪은 주변 지역 주민들은 홍수안전을 보강해 주기를 희망했으며, 평시 하천유지 용수 확보를 위한 주문도 잊지 않았다.

또한 아파트 및 거주지 주변 주민들은 증가하는 지역 인구를 적절히 수용할 수 있는 천변 문화·체육시설 설치를 희망했으며, 제방도로로 인해 제한되는 접근성 개선을 위한 노력도 당부했다.

더불어 홍수안전과 친수시설 조성 등 주민 편익을 고려하면서도 현재 보존상태가 양호한 만경강의 생태·환경을 악화시키지 않도록 균형있는 개발을 고려해 달라는 의견도 다수 제기됐다.

군은 이번 주민 의견 수렴 결과를 전문가의 기술적·제도적·법적 검토를 거쳐 만경강 통합하천 조성사업 종합계획 용역초안에 반영해 오는 11월 중 주민들에게 설명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11월 중 2차 주민설명회를 거쳐 주민의견이 최종적으로 수렴되면, 전문가 검토 및 관련기관 협의를 마쳐 국가 하천 기본계획인 만경강 하천 기본계획에 반영해 사업의 법적 근거를 마련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유희태 군수는 현재까지 지역주민의 노력으로 지켜온 아름다운 만경강을 아늑하고 편리한 주민 생활·여가 공간으로 되돌려줄 차례다이 과정에서 하천 본래의 목적인 홍수안전을 기반으로 생태·환경이 균형을 이루는 조화로운 개발을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만경강 통합하천 조성사업은 지난 202212월 환경부 지역맞춤형 통합하천 조성선도사업 대상지에 선정된 사업으로, 홍수안전에 기반해 주민과 지역 특성을 반영한 친수시설을 조성하는 시범사업이다.

/이은생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